본문 바로가기
마을소개

차탄리

차탄리

원래 연천현 현내면 지혜동리 지역인데,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지혜동리를 차탄리로 명칭을 변경하고 군내면에 편입되었다. 1945년 해방과 동시에 38선 북쪽에 위치하여 공산 치하에 놓였다가 한국전쟁이 끝난 후인 1954년 1월 7일 「수복지구임시행정조치법」에 의거, 행정권이 수복되어 오늘에 이른다. 현재 4개의 행정리, 35개 반으로 이루어져 있고, 군청*경찰서 등의 주요 행정 관청이 위치하는 연천군의 중심지이다.

지명유래

  • 앞시울[前谷] : 차탄리 현충탑 서쪽에 있던 마을. 차탄리에서 가장 앞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 지골[智惠洞] : 해골 북쪽에 있는 마을. 지혜사라는 절이 있었다 하여 불리워지는 이름이다.
  • 해골[鶴洞] : 군자산 동쪽에 있는 마을. 유래에 대해서는 예전에 동막리 부물현에 곡성 임씨가 선대묘를 쓰려고 땅을 파니 학이 나와 이 곳으로 날아왔다 하여 해골이 되었다는 설과, 지형이학의 모습과 닮았다 하여 해골이 되었다는 두 가지 설이 전해 온다. 한국전쟁 전에는 곡성 임씨(谷城任氏)들이 집성촌을 이루었던 곳이다.

지역명칭 설명

  • 가마터 : 농사시험장 남쪽에 있던 가마터. 일제강점기 말에 일본인들이 세운 벽돌공장이 있던 곳이라 하여 불리워지는 이름이다.
  • 공굴다리 : 차탄천에 있는 경원선 철교의 옛 이름. 교각이 콘크리트로 만들어졌는데 ‘공굴'로 어휘가 변하여 불리고 있다.
  • 군자산(君子山) : 높이 327.8m
  • 꽃자봉 : 봉화봉 동쪽에 딸린 조그만 봉우리.
  • 농사시험장자리 : 차탄천 동쪽의 3번 국도 옆에 있는 농사시험장.
    일제강점기 때 만들어진 후 지금까지도 연천군의 농사시험장으로 이용되고 있다.
  • 덕녕이[德寧谷] : 봉화봉 동쪽에 있는 골짜기.
  • 덕녕이등 : 군자산 남쪽에 있는, 군남면 삼거리와 경계가 되는 산등.
  • 망곡산(望哭山) : 연천역 서쪽에 있는 둥근 산. 구한말 고종과 순종의 국상 때 관내 유림과 주민들이 이 산에 올라가 궁궐 쪽을 바라보고 기울어가는 국운을 안타까워 하며 통곡하던 곳이라고 한다. 지금은 연천읍의 체육공원이 조성되어 있다.
  • 봉화봉(烽火峰) : 군자산 남쪽에 있는 봉우리.
    높이 244m. 예전에 이 봉우리 정상에서 봉화를 올렸다고 하며, 지금도 봉수지의 유구가 남아 있다.
  • 뽕나무거리 : 연천군청 남쪽에 있던 밭.
    일제강점기 때 잠업을 장려하여 이 주위 모두가 뽕나무밭이 조성되었던 곳이라 하여 불리워지는 이름이다.
  • 성지골구럼 : 차탄리 봉수지 동쪽에 있는 골짜기.
  • 수레여울, 수레울[車灘] : 공굴다리 북쪽의 장진천에 있는 여울. 도당골에 은거했던 고려 진사 이양소를 만나기 위하여 연천으로 친행하던 태종의 어가(御駕)가 이 여울을 건너다 빠졌다 하여 ‘수레여울'로 불리워지게 되었다 한다.
  • 연천역(漣川驛) : 망곡산 동쪽에 있는 경원선 역. 한국전쟁 전 북한이 남침 준비를 위하여 설치했다는 탱크 하역시설이 남아 있다.
  • 용봉(龍峰) : 봉화봉 남쪽에 있는 봉우리. 군남면 왕림리와 경계가 된다.
  • 제사공장터 : 현재 연천읍 시가지 시장거리에 있던 제사공장.
    일제강점기 때 건립되었으나, 한국전쟁으로 파괴되었다. 지금은 2*7일에 연천장이 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