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마산리

화살표 중면 > 마을소개 > 지명유래 > 상마산리

상마산리

본래 삭녕군 읍내면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삭녕군에서 연천군 북면에 편입되었고, 1934년 4월 1일 조선총독부 경기도령 제4호에 의하여 북면이 삭녕면으로 개칭되면서 삭녕면에 속하였다. 1945년 해방과 동시에 38선 북쪽에 위치하여 공산 치하에 놓이게 되었고 한국전쟁이 끝난 뒤에도 군사분계선을 포함하고 있는 이북지역에 위치하고 있지만 1963년 1월 1일 법률 제1178호인 「수복지구와 동인접지구의 행정구역에 관한 임시조치법」에 의거 중면에 편입된 바 있다. 현재는 지명만으로 남아있는 지역이다.

지명유래

  • 닥밭골[楮田洞] : 상마산리 가장 남쪽에 있던 마을. 예전에 닥나무가 많이 자생하여 지어진 이름이라 하며, 한국전쟁 전에는 15가구가 살던 곳이다.
  • 당귀동(當歸洞) : 새누골 동쪽에 있던 작은 마을.
  • 배나무골[梨木洞] : 닥밭골 북쪽에 있는 마을. 한국전쟁 전에는 15가구가 살던 곳이다.
  • 새누골[新陵洞] : 윗말미 북쪽 십여 호가 살던 마을.
  • 쉰 짐터 : 팔운이 남쪽, 연안 김씨(延安金氏) 4가구가 살았던 작은 마을.
  • 윗말미[上馬洞] : 배나무골 서쪽에 있는 마을. 산 모양이 말의 모습과 닮았다 하여 지어진 이름으로 윗말미*아랫말미*고마리 등의 지명들이 모두 말과 연결되어 불리는 지명이라 한다. 한국전쟁 전에는 10여 호가 살던 곳이다.
  • 추돈지[楸屯洞] : 당귀동 동쪽, 가래나무가 많았던 마을. 한국전쟁 전에는 10여 호가 살았다 한다.
  • 팔운이[靑雲洞] : 망덕산 서쪽에 있던 마을. 한국전쟁 전에는 약 450년 전에 정착한 연안 김씨(延安金氏)들이 40여 호가 집성촌을 이루었던 곳이며, 한지공장이 성업을 이루었던 곳이다.

지역명칭 설명

  • 감수봉(甘水峰) : 쉰짐터 동쪽, 적동산리·상마산리·신서면 검사리와 경계가 되는 산. 높이 317m.
  • 뒷고개 : 팔운이 북쪽에 있는 고개. 신서면 검사리의 용수동과 통하였다.
  • 망덕산(望德山) : 팔운이 서쪽, 신서면 검사리와 경계에 있는 산. 높이 258m. 한국전쟁 전까지 이 산 아래에 있는 큰 소나무에서 매년 가을 팔운이 주민들이 산제를 올렸던 곳이다.
  • 배나무고개 : 팔운이 마을에서 배나무골로 넘어 다니던 고개.
  • 팔운이고개[靑雲峴] : 추돈지에서 팔운이로 넘어 다니던 고개.
평가하기

자료담당자 중면 총무팀    문의전화 031-839-2709 최종자료확인 2019.03.2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11004)경기도 연천군 중면 군중로 400 전화:031-839-2709 | 팩스:031-839-2689
Copyright© 2014, Yeoncheon-gun. All right reserved.